• 최종편집 2024-02-01(목)
 
  • 황재범 움직임클리닉 대표 / 움직임컴퍼니㈜ 대표이사 / 경상남도체육회 이사 / 생체역학·스포츠의학 박사

움직임클리닉_내지.jpg  

<움직임클리닉>은 아픈 신체의 원인을 찾아서 습관을 바꿔주는 목적이 큰 곳으로 환자 스스로 본인 몸의 구조를 알고 치료에 대한 근본을 배울 수 있다. 2010년 설립 당시부터 찾아온 환자 중 처음엔 아파서 방문했다가 완치가 다 되었는데도 관리 차원에서 10년 넘게 찾는 단골이 많다. 단순히 근육, 관절, 신경 등의 문제로 몸을 바라보는 좁은 시선이 아닌 몸의 기능에 대해 인지하고 생각과 하나가 되도록 움직임을 조절하는 운동을 배우고 익히는 공간을 만들고 싶었다는 황재범 움직임클리닉 대표. 하루 평균 20명의 일반인은 물론 종합격투기 선수, 유명 연예인 및 스포츠인들도 그를 찾아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황 대표를 만나기 위해 거제시 거제대로 4603으로 향했다. _김민진 기자

 

움직임클리닉_5.jpg 

황 대표의 나바코리아 세미나

 

“석사과정을 밟으며 행정조교 일을 병행하는 평일을 보내고 주말에는 매번 부산으로 가서 카바디를 했습니다. 전국대회 2회 우승과 1회 3등을 하고 국가대표로 아시안게임까지 출전하는 경험을 쌓았죠. 석사 논문을 쓰고 있던 그때, 카바디를 하면서 생체역학을 시작으로 운동선수들의 컨디셔닝 훈련과 재활 등에 관심을 가지며 미국에서 더 깊은 공부를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움직임클리닉_4.jpg

황 대표의 미국 대학 생활, 그는 카바디 국가대표로 활약하기도 했다

 

미국 아칸소대학교에서 5년간 공부했던 황재범 대표는 한국에 돌아온 뒤에도 본인 스스로 배워야 할 것이 많다는 생각에 운동생리학 박사과정을 다시 들어갈 정도로 연구심이 대단하다. 새롭게 알아가는 운동지식만큼 많은 사람에게 알려주고 싶었다는 황 대표는 이때부터 피트니스 업계 및 건강 관련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현재까지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

서울·경기권에서 그를 찾는 연락이 쇄도해 수도권에서 운동클리닉을 만들고 싶었다던 황재범 대표는 “거제도에도 아픈 사람 많다”는 아버지의 한 말씀으로 “아마도 거제에서 내가 필요한 역할을 할 수 있겠다”는 생각에 고향 거제로 곧장 내려와 <움직임클리닉>을 오픈했다고 한다.

 

움직임클리닉_1.jpg

국내 최고 인기 보디빌더 김강민 선수를 케어하는 황 대표

 

“종합병원에서 볼 수 있는 고가의 운동기구로 최고급 시설이 완비된 저희 클리닉은 특히 프랑스, 미국 등 현지 운동선수들에게도 도움이 되는 기구들을 사용하고 있고요. 내 몸이 어떻게 되어 있는지 측정과 동시에 운동도 가능해 일반 피트니스센터에서는 볼 수 없고, 병원에서만 사용할 수 있는 기구들이라 특별하죠. 저희가 진행하는 체형교정, 운동재활, 도수관리, 선수트레이닝 등 모든 프로그램은 근육강화가 아닌 신경계로 접근하는 방법으로 차별화를 두고 있어요. 뇌에서 신호가 몸에 잘 전달이 되는지 안 되는지 확인하고 인지해서 전달이 잘될 수 있도록 돕고, 그 습관을 뇌가 다시 기억하게 만드는 방식인 ‘신경기능검사 -> 재검사 -> 기능운동 -> 재평가’의 과정을 거칩니다.”

 

움직임클리닉_2.jpg

 

경상남도체육회와 거제시 공공스포츠클럽에서 이사직을 맡아 지역민의 건강한 삶을 위한 강연과 활동 등으로도 애쓰는 황 대표는 나바코리아 피트니스단체와 워너비즈팀 강의도 하면서 운동선수들에게 컨디셔닝 하는 방법을 알려주고 직접 관리도 해주고 있다. 거제본점 이외에도 서울청담, 경기의정부, 인천송도, 제주서귀포, 경남진영, 울산 전국에 6개 지점이 있는 <움직임클리닉>은 근골격계 만성질환으로 고생하는 이들에게 “병원만이 답이 아닌 자신의 생활 습관을 바꾸고, 그에 맞는 운동을 하면 건강해진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운영된다.  


움직임클리닉_8.jpg

<움직임클리닉> 거제본점에서 황 대표와 함께하는 운동처방사, 곽은지 원장


어렸을 때부터 주위 사람들을 도와주는 데 보람을 느꼈어요. 운동처방사라는 직업은 저에게 평생 보람을 느끼면서 할 수 있는 일이라는 확신을 주었습니다. <움직임클리닉>은 단순히 운동시키는 곳이 아닌 대상자 스스로가 자기 몸에 대해 인지하고, 이해하는 것이 우선이므로 운동효과가 훨씬 커진다고 볼 수 있죠. 바르게 형성된 습관은 누군가에게는 삶의 활력이 될 것이고, 또 다른 누군가는 인생을 바꿀 수 있다고 생각해요. 앞으로도 많은 사람에게 건강한 삶을 선물하는 이 일을 계속하기 위해 저 또한 끊임없이 공부하고 발전하겠습니다!


주간인물(weeklypeople)-김민진 기자 wp@weeklypeople.co.kr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MOVEMENT CLINIC’, 운동보다 더 작은 단위의 동작으로 삶의 질이 달라지는 경험을 하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